HOME > 사회/지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텀블러 사용 시 추가 지원
매장 100원 이상 자체 할인하면 시에서 400원 추가 지원
당진매일

  탄소중립 선도도시 당진시는 6월 11일 일회용 플라스틱 컵 퇴출을 위한 두 번째 프로젝트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 텀블러 사용 모습     © 당진매일

 

  지난달 시는 시청사 카페를 다회용 컵 전용 매장으로 전환하고 청사 내 일회용 플라스틱 컵의 사용을 전면 제한한 데 이어 이번에는 시민들이 찾는 일반 카페를 대상으로 텀블러 등 개인 컵 사용 시 할인을 지원한다.

 

  텀블러 추가 할인은 매장에서 100원 이상 자체적으로 할인하면 추가로 시에서 400원을 지원하며 이에 소비자는 500원 이상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매장은 23일까지 신청서를 자원순환과로 제출하면 되고 자세한 사항은 시 누리집 고시 공고란에서 확인하면 된다.

 

  시는 그동안 일회용품을 줄이기 위해 SNS 인증 이벤트와 어린이날, 환경의 날 등 대규모 행사 시 텀블러 전용 커피차 운영 등을 추진해 왔다.

 

  시 관계자는 “매장 자체 할인으로 다회용 컵 사용을 유도하고 장기적으로는 종이컵, 빨대 등 일회용품의 사용을 줄여갈 것"이라며 "이번 지원정책으로 시가 탈 플라스틱과 탄소중립도시에 한 발짝 더 다가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4/06/11 [07:23]  최종편집: ⓒ 당진매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