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지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인재진 문화ㆍ예술 분야 정책특별보좌관 위촉
- 현장 전문가의 경험과 전문성을 시정에 적극 활용 -
당진매일

  당진시는 4월 11일 인재진 자라섬재즈페스티벌 총감독을 문화ㆍ예술 분야 정책특별보좌관으로 위촉했다고 11일 밝혔다.

 

▲ 위촉 모습     © 당진매일


  인재진 정책특별보좌관은 2004년부터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의 총감독이며 비가 오면 잠기는 외딴섬인 가평의 자라섬을 아시아를 대표하는 재즈의 성지로 만든 공연기획 전문가이다.

 

  또한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은 20년간 전 세계 60개국 총 1334팀이 참가했으며 누적 관객은 약 297만 명에 달한다.

 

  시는 앞으로 인재진 총감독과 함께 오랜 현장경험을 살려 문화ㆍ예술 분야 전반에 걸쳐 발전 방향을 논의할 예정이다.

 

  다른 지역과 차별화된 콘텐츠를 발굴하고, 관광객이 다시 찾고 싶은 축제를 만드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성환 당진시장은 “인재진 감독님의 경력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당진만의 차별화된 축제를 만들어 많은 관광객이 찾는 시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가 운영 중인 정책특별보좌관은 무보수 명예직으로 임기는 위촉일로부터 2년이며 현재 경제ㆍ산업 분야(이경중), 산업ㆍ안전 분야(채수현) 2명을 위촉해 운영 중이다.

기사입력: 2024/04/11 [15:56]  최종편집: ⓒ 당진매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