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지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대 캠핑의 시대! 당진시 공공야영장 개장!
- 저렴한 가격과 시원한 바다 배경으로 캠핑족 사이에서 입소문 -
당진매일

  당진시 ‘왜목마을, 삽교호, 난지도’에 위치한 공공야영장은 어디서나 서해의 아름다운 일출과 일몰을 바라보며 캠핑을 즐길 수 있다는 명소이다.

 

▲ 삽교호 캠핑장 모습     © 당진매일

 

  시는 지난 31일부터 예약 사이트(https://camping.dpto.or.kr/)를 열고 4월 4일부터 야영객을 맞았다.

 

  <해 뜨고 지는 서해‘왜목마을 오토캠핑장’>

  왜목마을 해수욕장에 위치한 오토캠핑장은 석문산 옆 높은 언덕에 위치해 관광객들과 분리되어 조용하고 한적한 분위기의 캠핑을 즐길 수 있는 곳이다. 근처에는‘장고항 수산시장’이 있어서 신선한 해산물을 맛볼 수 있으며 전용 산책로를 따라서 서해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캠핑 명소이다.

 

  <풍경 명소‘삽교호 당진해양캠핑공원’>

  탁 트인 바다와 서해대교의 야경을 한눈에 담을 수 있어 당진시 공공야영장 3곳 중 이용객이 제일 많은 곳이다.

 

  도보 5분 거리의 삽교호 관광지는 당진의 대표 관광지로 23년 충남 내비게이션 검색 1위에 오르기도 했으며 최근‘대관람차 논뷰’로 이른바‘MZ 감성 관광 핫 플레이스’로 주목받고 있다.

 

  이 밖에도 함상 공원 및 해양테마 체험관, 놀이동산이 조성되어 있어 가족 단위 캠핑족들에게 더욱 사랑받고 있다.

 

  <섬 캠핑‘난지도국민여가캠핑장’>

  섬에 위치해 배를 타고 들어가 캠핑하는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다.  섬 특유의 여유롭고 한적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분주한 일상 속 난지도의 한적함은 평화로움까지 느끼게 해준다. 

 

  박미혜 관광과장은“증가하는 야영객들에 발맞춰 쾌적하고 즐거운 캠핑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며 “시에는 공공야영장 외에도 매력적인 관광시설들이 많이 있으니, 당진으로 여행 오셔서 좋은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4/04/03 [09:56]  최종편집: ⓒ 당진매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