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지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인공지능(AI)으로 만점 인사 노린다
- 신규공무원 배치·임기제 공무원 임용 시 인공지능(AI) 인적성 검사 시행 -
당진매일

 

  당진시는 3월 27일 인공지능(AI) 기반 인적성 검사를 도입해 2024년도 임기제 공무원 임용과 신규 공무원 부서 배치 시 이를 활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당진시청 전경     © 당진매일

 

  기초지자체 단위에서는 전국 최초로 신규 공무원 부서 결정에 인적성 검사를 활용한 것으로, 최근 급증하고 있는 신규 공무원 의원면직을 줄일 수 있길 기대하고 있다.

 

  이번에 도입하는 검사는 △인성 검사 △적성검사 △문제해결 능력 검사 3가지이다. 실시간 인공지능(AI) 반응으로 대상자들의 응답 신뢰도를 높이도록 설계했다. 

 

  검사를 통해 인사 부서에서는 대상자들의 직무 성향과 수행 능력을 사전에 파악할 수 있는 기초 자료를 얻게 되며 검사 결과에 따라 대상자별 맞춤형 면접 질문이 생성되고 이는 임기제 공무원의 면접 자료로 활용된다.

 

  또한 신규 발령 대기자에게도 검사를 시행, 초임 부서 결정 시 이를 참고해 신규 공무원들의 직무 스트레스를 줄이고, 공직 사회 적응을 도울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인공지능(AI) 기반 인적성 검사를 도입해 더욱 직무에 적합한 전문가를 임기제 공무원으로 임용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또한 최근 증가하고 있는 신규공직자의 의원면직률을 낮출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시에서는 향후 해당 검사를 복직 예정자, 전입 예정자 등에 확대 시행하고 전 직원 정기 인사 발령 시에도 적용하는 것을 고려 중이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24/03/27 [07:31]  최종편집: ⓒ 당진매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